바다횟집(225-60)b.gif
한·브 광장
오늘도 좋은 날
한·브 Info
배움의 즐거움
꿈과 희망 곳간
스마트 업소록
조각 모음

한·브 광장

  1. + 자유게시판(KB Square)

    이런저런..(Forum)
  2. + 브라질 뉴스(Notícias)

    브라질 News
  3. + 질문 있어요!

    대답해주세요!
  4. + 주의! 또 주의!!

    주의하세요(Atenção)
  5. + 사람을 찾습니다!!

    사람을 찾습니다!!
  6. + Brasil(Português)

    브라질(포어게시판)

최근게시글

최근댓글

자유게시판(KB Square)

02-자유게시판.jpg
이런저런..(Forum)
이전 목록 다음

사카린의 부작용 ? 암세포만 선택 공격한다니...

작성자 : bona
2018.01.08 20:59 (189.***.128.***) (조회 287)

인공감미료 사카린, 암세포 증식 억제 효과 발견

고려대학교 의생명융합과학연구팀이 국내 최초로 인공감미료 사카린의 암세포 증식 억제 효과를 입증한 논문을 발표하면서 사카린의 효능이 다시금 주목 받고 있다.

사카린이 다양한 암세포 주와 MSCs에 대한 사카린의 항증식성 평가 연구 논문에 따르면, 48시간 동안 다양한 농도로 사카린 처리된 암세포를 아무런 처리도 하지 않은 암세포들과 비교했을 때 암세포의 활동성과 생존율이 감소했다. 암세포의 감소율은 사카린의 농도가 높을수록 두드러졌으며 특히 난소암의 경우 가장 강한 항증식성을 나타내면서 사카린이 암세포 증식 억제에 효과가 있음을 입증했다.

연구팀은 암세포를 대상으로 체외상에서 시행된 항증식성 평가 실험의 결과, 사카린이 농도의존적으로 일부 암세포에 대한 세포증식 억제효과가 있는 것으로 밝혔다.

사카린의 암세포에 대한 항증식성 활성 정도는 세포주의 종류 따라 약간의 차이가 존재하지만, 효과를 보인 암세포에서는 사카린 처리 48시간 후 사카린 처리를 하지 않은 암세포와 비교했을 때 사카린 농도가 증가함에 따라 세포증식 억제효과가 증가하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단, 해당 논문은 실험용 쥐 등을 이용한 동물실험은 진행하지 않아 사카린의 체내 세포증식 억제효과에 대한 검증이 필요하다는 한계는 존재한다.

1879년 발명된 설탕 대체 감미료 사카린은 감미도가 설탕의 약 300배 정도 되는 고감미료로, 칼로리와 혈당지수(GI)가 없어 비만 및 당뇨환자에게 설탕의 대안으로 제시되고 있는 식품이다.

혈당을 높이는 설탕이나 꿀 같은 단순당과는 달리 강한 단맛을 내면서도 혈당과 칼로리에 영향을 주지 않는 특성 때문에 빵, 과자, 아이스크림, 빙과, 초콜릿, 캔디, 액상커피 등은 물론 다이어트 콜라나 다이어트 사이다 등의 음료에도 사용된다.

현재 우리나라는 아동과 청소년 비만율이 OECD 평균치를 상회하고 비만 인구가 늘고 있는 추세인 데다, 당뇨 인구도 성인 3명당 1명 꼴로 급증하고 있는 만큼 설탕 대체제로서의 사카린의 역할에 큰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사카린은 물에 잘 용해되고 200℃ 이상의 높은 열로 가열해도 단맛을 그대로 유지하기 때문에 식품 제조나 음식 조리에 적합하다. 감미도를 감안하면 설탕의 1/40 수준으로 구입할 수 있어 가격 면에서도 경제적이다. 1993년 세계보건기구(WHO)는 사카린이 인체에 안전한 감미료임을 확인한 데 이어 1998년 국제암연구소, 2001년 미국 FDA, 2010년 미국 환경보호청이 사카린을 유해물질 항목에서 삭제하고 안전성을 공식적으로 선언한 바 있다.

국내에서도 2014년 식품의약품안전처가 사카린의 허용품목을 추가 확대하는 방식으로 규제를 풀었고 현재 사카린은 다양한 식품에 널리 사용되고 있다. 이번 연구를 통해 그 암세포 증식 억제 효과까지 입증된 만큼, 사카린에 대한 대중성과 신뢰성은 한층 높아질 것으로 전망된다.



원문보기: 
덧글 1 개
1心
18.01.08 21:04:38
그동안 유해물질이고, 암을 최고로 유발하는 물질이라고 인식되었었는데...
설탕제조 회사들의 로비가 사카린을 망하게 만들었다는 결론이.. ㅡ.ㅡ?

설탕이나 사카린이나... 다 적당히 사용한다면 따봉...
늘 과한게 문제일것 같습니다.
사카린이 이제 유해물질에서 해방되어 좋은 식품쪽으로 가는것 같네요.

hb-1308a.jpg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공지 ♣ 작은 예수회 후원 켐페인 - 매 달 20헤알 후원하기 ♣ 2016-11-04 2,339
공지 ♣ 밀알 후원 켐페인 - 매 달 20헤알 후원하기 ♣ 2015-06-27 13,218
공지 ※ 한·브네트가 하려는 일은? 2014-05-22 10,541
2519 [이번 주 토요일 여는 보건소] 황열병 예방 접종... 2018-01-18 75
2518 [알림] 지하철 파업으로 SP자동차 순번제와 Zona Azul 이 해제됩니다. 2018-01-18 28
2517 브라질 성 김대건 성당 email주소 부탁 드립니다 (1) 2018-01-18 33
2516 [총영사관 한인회 보세요] 한국인이 보건소에서 표를 받아 판다는 기사가 올랐습니다 (6) 2018-01-18 254
2515 봉헤찌로 보건소에서 아이들 황열병 주사 접종 (2) 2018-01-17 100
2514 [황열병 예방 접종 보건소] 사람이 그나마 적은 보건소 주소 올려 드립니다. 2018-01-17 119
2513 Omoshiro Block 신기한 메모지 (1) 2018-01-16 95
2512 컴퓨터 스마트폰 교육 2018-01-16 69
2511 [한인회 보고] 한인회 회장단 일주일 활동상황(7일~13일) 2018-01-15 77
2510 ▶◀ [황열병 사망] 지영배 목사, 황열병으로 인한 급성 간부전증으로 사망... (4) 2018-01-15 313
2509 어느분이 설명하는 가상화페의 개념은...? 2018-01-13 149
2508 키워 본 사람이 말하는 육아 꿀팁 (1) 2018-01-12 201
2507 사카린의 부작용 ? 암세포만 선택 공격한다니... (1) 2018-01-08 288
2506 대륙의 등산로 공사 2018-01-08 226
2505 도널드 트럼프는 대통령이 되고 싶었던 게 아니었다 .. 주장이 담긴 책 공개 2018-01-05 220
2504 [교통정보] 2018년 신규법규와 달라지는 교통법규입니다. 2018-01-03 277
2503 원소에 따라 달라지는 불꽃 색깔 2018-01-02 251
2502 캘리포니아 새해부터 대마초 판매…미 최대 주 마리화나 합법화 (1) 2018-01-02 259
2501 새해 인사 드립니다 (2) 2018-01-02 259
2500 라스베이거스 누비는 무인셔틀 2018-01-01 279
2499 [교통정보] 연휴 SP에서 2백 7십만대 차량 이동 예상.. 2017-12-29 266
2498 한브네트의 따뜻한 마음이 찾아 온 은혜의집.. (1) 2017-12-29 303
2497 로켓맨이 서울에? 英 화제의 영상에 김정은 코스프레남 2017-12-28 261
2496 치즈도시락 하나 배달이요~!! 2017-12-28 261
2495 창업 3개월만에 680억원에 인수된 일본 스타트업 2017-12-28 366
2494 코끼리에 맞선 남자 (2) 2017-12-28 300
2493 언니 나 저것좀.... 2017-12-28 278
2492 이혼하는 이유 2017-12-26 364
2491 2017년에 가장 사랑받은 각국의 에어비앤비 숙소 14 2017-12-26 301
2490 엉터리 과학에 기대고 있는 와인 감정 2017-12-22 347
2489 1000억짜리 A320 여객기 용접기로 직접 만든 中 농부 2017-12-20 375
2488 위대한 영화의 결정적 대사들 2017-12-20 336
2487 한국 살면 좋은점들 2017-12-20 482
2486 브라질 태권도 리그연맹 올해 마지막 행사 2017-12-19 384
 1  2  3  4  5  6  7  8  9  10    
copyright ⓒ koreabrazil.net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