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엄마김치한브네트배너.gif 바다횟집(225-60)b.gif
한·브 광장
오늘도 좋은 날
한·브 Info
배움의 즐거움
꿈과 희망 곳간
스마트 업소록
조각 모음

한·브 광장

  1. + 자유게시판(KB Square)

    이런저런..(Forum)
  2. + 브라질 뉴스(Notícias)

    브라질 News
  3. + 질문 있어요!

    대답해주세요!
  4. + 주의! 또 주의!!

    주의하세요(Atenção)
  5. + 사람을 찾습니다!!

    사람을 찾습니다!!
  6. + Brasil(Português)

    브라질(포어게시판)

최근게시글

최근댓글

자유게시판(KB Square)

02-자유게시판.jpg
이런저런..(Forum)
이전 목록 다음

필리핀 셋업범죄에 당했다.. 한국인 선교사의 호소

작성자 : 1心
2018.06.21 22:33 (187.***.247.***) (조회 273)
불법무기 소지 혐의로 필리핀 구치소에 20일 넘게 갇혀
목사 측 "셋업범죄에 당해" 주장..국민청원 이틀 만에 1만명 청원
경찰 "대사관과 함께 해당 사실 파악한 상태지만 어려움 겪고 있어
A씨는 필리핀 마닐라 안티폴로 경찰서에 구금된 상태다. (사진=선교사 A씨 측 제공)
20년 가까이 해외 선교활동을 펼치던 한국인 선교사가 필리핀 경찰에 붙잡혀 한 달 가까이 구치소에 구금돼있다.

불법무기를 소지했다는 이유지만 해당 선교사 측은 "전혀 그런 사실이 없다"며 이른바 '셋업범죄'에 당했다고 호소하고 있다.

18년간 해외 선교활동을 해왔다는 선교사 A씨가 필리핀 경찰에 붙잡힌 것은 지난달 30일.

필리핀 경찰은 A씨를 '불법무기소지' 혐의로 체포했고 현재 A씨는 마닐라 안티폴로 경찰서 구치소에 수감된 상태다.

필리핀 경찰은 A씨가 운영하는 선교학교에서 수류탄과 권총 등 불법무기가 발견됐다고 밝혔지만 A씨 측은 "아이들이 다니는 학교에서 처음 본 물건들이 나왔다"며 "전형적인 셋업범죄에 당한 것"이라고 억울함을 토로하고 있다.

셋업(Setup)범죄는 필리핀 현지에서 한국인들을 상대로 기승을 부리고 있는 범죄로 알려졌다.

표적을 고른 뒤 총알과 같은 무기류나 마약류 등을 가방에 넣거나 집 내부에 설치해 경찰에 신고한다. 이후 필리핀 경찰은 석방 조건으로 금품을 요구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특히 최근에는 한국인 여행객을 상대로도 기승을 부리고 있다. 여행객의 가방에 총알 등을 넣은 뒤 현지 경찰이 접근해 돈을 뜯는 방식이다. 경찰청 관계자는 "셋업범죄는 통계조차 잡히지 않고 있다"며 "셀 수 없이 많이 발생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체포 직후 A씨 가족들은 억울함을 호소하며 현지 한국대사관에 도움을 요청했다. 경찰청도 사실을 파악한 뒤 조치에 나섰고 대사관 측 관계자가 수사서류를 검토했지만 셋업범죄에 당했다는 정황이 안 나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태다.

(사진=청와대 청원 홈페이지 캡처)
현재 A씨 측은 "필리핀 경찰이 제시한 압수수색영장에는 전혀 다른 곳이 적혀있지만 경찰은 엉뚱한 곳을 압수수색한 뒤 불법무기가 나왔다고 말했다"며 "또 압수수색 후 필리핀 경찰은 출두명령서를 수차례 보냈다고 말하지만 출두명령을 단 한번도 받은 적이 없다"고 주장했다.

이어 "선임한 필리핀 현지 변호사가 2억 원을 합의금으로 제시하자고 했지만 거부했다"며 "선교사가 교인들의 헌금을 부정한 방법으로 쓸 수 없다"고 밝혔다.

현재 A씨의 석방을 촉구하는 청와대 국민청원은 사흘 만에 1만 8천 명이 동의했다.

 

 

필리핀은 정말 조심해야합니다. 재수없으면 무기, 마약으로 사기당합니다.

덧글 0 개

hb-1308a.jpg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공지 ♣ 작은 예수회 후원 켐페인 - 매 달 20헤알 후원하기 ♣ 2016-11-04 3,258
공지 ♣ 밀알 후원 켐페인 - 매 달 20헤알 후원하기 ♣ 2015-06-27 14,762
공지 ※ 한·브네트가 하려는 일은? 2014-05-22 11,244
2919 인도네시아 18세 청년, 49일간 해상 표류하다 극적 구조 2018-09-25 14
2918 과학적으로 밝혀진 최악의 스트레칭 (절대 하지 마세요!) 2018-09-25 26
2917 우리 뇌의 한계 (8) 2018-09-25 85
2916 브라질 기자의 11간의 북한 방문 영상(포어 동영상) 2018-09-25 129
2915 ▣ 오늘 23일부터 해적판 핸드폰 소유자에게 경고 메세지 발송. (단말기도 차단) 2018-09-23 137
2914 해리포터 작가 조앤롤링의 하버드 졸업식 축사 (필독!) 2018-09-23 52
2913 어릴 적 각각 입양된 한인 남매..34년 만에 미국서 재회 2018-09-22 87
2912 읽기에 따라 아름다운 러브 스토리 (2) 2018-09-22 54
2911 북한의 인기 길거리 음식 2018-09-22 141
2910 북한에서 보내준 송이버섯 받은 이산가족 미상봉자분 2018-09-22 41
2909 중독의 진짜 이유 (1) 2018-09-22 274
2908 백두산 천지에 울려퍼진 알리 아리랑/비디오머그 2018-09-22 23
2907 일본 전범기를 잘 모르는 외국인들에게 한방에 전범기를 이해시킬수 있는 사진 2018-09-21 167
2906 경력 10개월 경기 소방대원, 세계 소방관 대회 1위 2018-09-20 63
2905 결혼한 남편덕에 자기의 재능을 발견한 아내 2018-09-20 160
2904 [남북] 오늘 남북 정상, 백두산 동반 등반.... 2018-09-20 8
2903 문재인·김정은, 핵무기 등 한반도 내 전쟁위협 제거 합의 2018-09-19 27
2902 문 대통령, 北 평양 방문하여 정상회담을.. 2018-09-18 30
2901 아무도 없는 놀이터에서 데이트하는 두사람 2018-09-18 47
2900 저희 아버님 장례식에 참석하여 위로를 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의 마음을 전합니다. 2018-09-17 266
2899 ▶◀ 부고 알림 : 박찬권 장로님 소천 (4) 2018-09-15 364
2898 100만 기념 11곡 만화주제가 연속메들리 불태웠어요! - 버블디아 2018-09-15 86
2897 108년 전, 이완용 습격했다 사형당한 독립운동가 이재명 (1) 2018-09-13 171
2896 [축구] 손흥민의 알까기.... 2018-09-13 107
2895 주인 구하려고 자기 몸의 40배 곰에 맞서다 숨진 토이푸들 2018-09-12 131
2894 세계서 가장 작지만 강인한 엄마, 44세 나이로 지다 (1) 2018-09-12 156
2893 7개의 이름으로 불리는 생선 (1) 2018-09-10 183
2892 9.11 테러 관련 질병 사망 2000명…세계무역센터보건측 통계자료 2018-09-09 36
2891 이효리 전성기 때 광고 효과... 2018-09-08 118
2890 모로코 여자와 결혼한 남자.. (1) 2018-09-07 170
2889 뉴욕 '라과디아 공항'이 이 사람이었어? 목숨걸고 마피아 물갈이한 99대 뉴욕 시장… 2018-09-06 108
2888 2018 사랑의 자선 바자회 개최 2018-09-06 60
2887 잿더미 된 브라질 박물관 소장품보니 “화마가 인류의 보물 삼켰다” 2018-09-06 67
2886 카톡 실수...상대편 읽기 전 잽싸게 지우기 - 손가락 기술 2018-09-05 169
 1  2  3  4  5  6  7  8  9  10    
copyright ⓒ koreabrazil.net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