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엄마김치한브네트배너.gif 바다횟집(225-60)b.gif
한·브 광장
오늘도 좋은 날
한·브 Info
배움의 즐거움
꿈과 희망 곳간
스마트 업소록
조각 모음

한·브 광장

  1. + 자유게시판(KB Square)

    이런저런..(Forum)
  2. + 브라질 뉴스(Notícias)

    브라질 News
  3. + 질문 있어요!

    대답해주세요!
  4. + 주의! 또 주의!!

    주의하세요(Atenção)
  5. + 사람을 찾습니다!!

    사람을 찾습니다!!
  6. + Brasil(Português)

    브라질(포어게시판)

최근게시글

최근댓글

자유게시판(KB Square)

02-자유게시판.jpg
이런저런..(Forum)
이전 목록 다음

필리핀 셋업범죄에 당했다.. 한국인 선교사의 호소

작성자 : 1心
2018.06.21 22:33 (187.***.247.***) (조회 236)
불법무기 소지 혐의로 필리핀 구치소에 20일 넘게 갇혀
목사 측 "셋업범죄에 당해" 주장..국민청원 이틀 만에 1만명 청원
경찰 "대사관과 함께 해당 사실 파악한 상태지만 어려움 겪고 있어
A씨는 필리핀 마닐라 안티폴로 경찰서에 구금된 상태다. (사진=선교사 A씨 측 제공)
20년 가까이 해외 선교활동을 펼치던 한국인 선교사가 필리핀 경찰에 붙잡혀 한 달 가까이 구치소에 구금돼있다.

불법무기를 소지했다는 이유지만 해당 선교사 측은 "전혀 그런 사실이 없다"며 이른바 '셋업범죄'에 당했다고 호소하고 있다.

18년간 해외 선교활동을 해왔다는 선교사 A씨가 필리핀 경찰에 붙잡힌 것은 지난달 30일.

필리핀 경찰은 A씨를 '불법무기소지' 혐의로 체포했고 현재 A씨는 마닐라 안티폴로 경찰서 구치소에 수감된 상태다.

필리핀 경찰은 A씨가 운영하는 선교학교에서 수류탄과 권총 등 불법무기가 발견됐다고 밝혔지만 A씨 측은 "아이들이 다니는 학교에서 처음 본 물건들이 나왔다"며 "전형적인 셋업범죄에 당한 것"이라고 억울함을 토로하고 있다.

셋업(Setup)범죄는 필리핀 현지에서 한국인들을 상대로 기승을 부리고 있는 범죄로 알려졌다.

표적을 고른 뒤 총알과 같은 무기류나 마약류 등을 가방에 넣거나 집 내부에 설치해 경찰에 신고한다. 이후 필리핀 경찰은 석방 조건으로 금품을 요구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특히 최근에는 한국인 여행객을 상대로도 기승을 부리고 있다. 여행객의 가방에 총알 등을 넣은 뒤 현지 경찰이 접근해 돈을 뜯는 방식이다. 경찰청 관계자는 "셋업범죄는 통계조차 잡히지 않고 있다"며 "셀 수 없이 많이 발생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체포 직후 A씨 가족들은 억울함을 호소하며 현지 한국대사관에 도움을 요청했다. 경찰청도 사실을 파악한 뒤 조치에 나섰고 대사관 측 관계자가 수사서류를 검토했지만 셋업범죄에 당했다는 정황이 안 나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태다.

(사진=청와대 청원 홈페이지 캡처)
현재 A씨 측은 "필리핀 경찰이 제시한 압수수색영장에는 전혀 다른 곳이 적혀있지만 경찰은 엉뚱한 곳을 압수수색한 뒤 불법무기가 나왔다고 말했다"며 "또 압수수색 후 필리핀 경찰은 출두명령서를 수차례 보냈다고 말하지만 출두명령을 단 한번도 받은 적이 없다"고 주장했다.

이어 "선임한 필리핀 현지 변호사가 2억 원을 합의금으로 제시하자고 했지만 거부했다"며 "선교사가 교인들의 헌금을 부정한 방법으로 쓸 수 없다"고 밝혔다.

현재 A씨의 석방을 촉구하는 청와대 국민청원은 사흘 만에 1만 8천 명이 동의했다.

 

 

필리핀은 정말 조심해야합니다. 재수없으면 무기, 마약으로 사기당합니다.

덧글 0 개

hb-1308a.jpg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공지 ♣ 작은 예수회 후원 켐페인 - 매 달 20헤알 후원하기 ♣ 2016-11-04 2,971
공지 ♣ 밀알 후원 켐페인 - 매 달 20헤알 후원하기 ♣ 2015-06-27 14,367
공지 ※ 한·브네트가 하려는 일은? 2014-05-22 10,990
2828 내가 살기에 적합한 곳 테스트 (2) 00:32 42
2827 [한인회 보고] 한인회 회장단 일주일 활동상황과 기타 안내문 2018-07-16 38
2826 미국 법원 Johnson & Johnson회사 최고액의 손해배상금과 징벌금 부여... 2018-07-14 55
2825 터키식 금연법 (1) 2018-07-13 109
2824 동굴소년 끝까지 지킨 코치는 무국적 난민… 맨유 구장 못가 2018-07-12 107
2823 세상에서 가장 긴 손톱을 자르는 과정 (1) 2018-07-12 89
2822 ‘곱창’ 열풍 하지만 의사들은 곱창을 절대 먹지 않는다 2018-07-11 132
2821 브라질 간 노벨평화상 수상 말랄라 “교육은 최선의 투자” 2018-07-10 121
2820 태국 동굴 소년·코치 13명 전원구조 2018-07-10 123
2819 과자 양 정해주고···태국소년 기적 뒤엔 25살 그가 있었다 (2) 2018-07-09 139
2818 도둑들이 도어락 번호를 푸는 방법 2018-07-09 114
2817 인천공항이 만들어지는 과정 2018-07-09 116
2816 무역전쟁에 브라질로 눈 돌리는 중국…한국은? 2018-07-06 112
2815 월드컵은 왜 ‘컵’이라고 부를까? 2018-07-06 116
2814 세상에서 가장 착한 댕댕이 (1) 2018-07-05 132
2813 Prates 3XX 번지 아침에 강도 들어와... (2) 2018-07-03 192
2812 순발력 테스트... (2) 2018-07-03 180
2811 [알림] 오늘 은행영업 시간 변경/ 우체국도... (2) 2018-07-02 138
2810 박카스는 원래.... 2018-07-02 115
2809 생각을 하게 만드는 그림들 2018-07-02 110
2808 [신기] 떨어뜨린 스마트폰, 깨지지 않게 보호하는 케이스가 발명됐다 (1) 2018-06-30 290
2807 브라질 동포경제 활성화를 위한 협력포럼 : 2018.06.28(오후6시) (3) 2018-06-29 217
2806 삼성·애플 특허분쟁 화해…7년만에 종결 2018-06-28 120
2805 고마워요, 한국…멕시코, 참패에도 김영권 골에 환호 (2) 2018-06-28 161
2804 극사실 아크릴화 2018-06-27 138
2803 러시아월드컵 한국어 자원봉사자 옷 2018-06-27 166
2802 [미국 여행] 커피·화장품 등 분말류 소지 금지 2018-06-26 257
2801 사소하지만 기발한 아이디어 (2) 2018-06-25 235
2800 "엄마 돈을 가져갔어요" (3) 2018-06-25 221
2799 너무 특별한, 배낭타고 하는 배낭여행 (1) 2018-06-25 210
2798 러시아 월드컵...한국, 16강 진출 경우의 수는? (1) 2018-06-24 226
2797 필리핀 셋업범죄에 당했다.. 한국인 선교사의 호소 2018-06-21 237
2796 먹다 남은 수박 랩으로 싸서 보관하면 안되는 이유 2018-06-20 211
2795 개XX야 말끝마다 욕...이명희 충격 민낯 영상 확보 (2) 2018-06-20 267
 1  2  3  4  5  6  7  8  9  10    
copyright ⓒ koreabrazil.net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