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엄마김치한브네트배너.gif 바다횟집(225-60)b.gif
한·브 광장
오늘도 좋은 날
한·브 Info
배움의 즐거움
꿈과 희망 곳간
스마트 업소록
조각 모음

한·브 광장

  1. + 자유게시판(KB Square)

    이런저런..(Forum)
  2. + 브라질 뉴스(Notícias)

    브라질 News
  3. + 질문 있어요!

    대답해주세요!
  4. + 주의! 또 주의!!

    주의하세요(Atenção)
  5. + 사람을 찾습니다!!

    사람을 찾습니다!!
  6. + Brasil(Português)

    브라질(포어게시판)

최근게시글

최근댓글

자유게시판(KB Square)

02-자유게시판.jpg
이런저런..(Forum)
이전 목록 다음

2분 늦는 바람에 비행기 놓쳐 ‘구사일생’

작성자 : sens
2019.03.14 07:40 (177.***.225.***) (조회 46)


     

▶ 그리스 국적의 남성, 6분 후 추락 비보 접해

▶ “운명은 불가해한 것”

에티오피아항공 소속 여객기 추락 사고로 탑승객 149명 전원이 숨진 가운데, 간발의 차로 비행기를 놓쳐 목숨을 구한 한 남성의 사연이 화제가 되고 있다. 

11일(현지시간) 아테네통신에 따르면 그리스 국적의 안토니스 마브로볼루스는 사고 당일인 9일 에티오피아 수도 아디스아바바 공항에서 문제의 여객기인 ET302편에 탑승할 예정이었다. 

그러나 그는 자신의 여행가방을 제때 수령하지 못해 탑승구에 약 2분여 늦게 도착, 비행기를 놓치고 말았다. 비영리단체 ‘국제고형폐기물협회’ 회장인 그는 당시 문제의 여객기를 타고 유엔 환경계획 연례총회에 참석할 예정이었다.

그는 여객기를 놓친 후 강력 항의했지만, 잠시 뒤 뜻밖의 소식을 듣게 됐다. 자신이 타려던 여객기가 이륙 6분 만에 추락한 것이다. 마브로볼루스는 처음 그 소식을 들었을 때 거짓말이라고 생각했다고 한다. 

그는 이후 자신의 페이스북에 사고 편명의 항공권 사진을 업로드하며 이 사연을 밝혔다. 그는 페이스북 글에서 “볼 수도 없고, 불가해한 가는 실 같은 운명에 대해 말하고 싶었다”고 설명했다. 

페이스북 글에 따르면 마브로볼루스는 여객기 추락 소식이 전해진 직후 공항경찰대로 인계돼 신분 확인 절차를 거쳤다. 그가 사고 여객기에 탑승하지 않은 유일한 승객이었기 때문이다.


덧글 0 개

hb-1308a.jpg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공지 ♣ 작은 예수회 후원 켐페인 - 매 달 20헤알 후원하기 ♣ 2016-11-04 3,590
공지 ♣ 밀알 후원 켐페인 - 매 달 20헤알 후원하기 ♣ 2015-06-27 15,333
공지 ※ 한·브네트가 하려는 일은? 2014-05-22 11,490
3231 트럼프, 대북 추가제재 전격 철회 05:39 6
3230 北, 개성연락사무소 철수…한·미 동시 겨냥 불만 표시 (1) 2019-03-22 20
3229 삼성전자, 세계 최초 10나노급 D램 개발 성공 2019-03-22 21
3228 사춘기 아들의 보안 시스템 (1) 2019-03-22 159
3227 한반도에 서식하는 세상에서 제일 귀여운 쥐 ㅡㅡ? 2019-03-20 203
3226 베네주엘라 거리풍경 @.@ (1) 2019-03-20 295
3225 온 몸으로 나타난다 (1) 2019-03-19 143
3224 1만권 읽은 독서가의 책 추천 2019-03-18 61
3223 지난 30년간의 휴대폰 2019-03-18 43
3222 아기들 생후 6개월부터 거짓말 시작 2019-03-16 229
3221 오늘 충남 당진에서 발생한 토네이도 2019-03-16 56
3220 주차장에서 내 차 한번에 찾는 신박한 방법 2019-03-16 83
3219 700파운드 체중의 남자 X- 레이 2019-03-16 40
3218 젓가락질 잘하는 아기의 안타까운 사연 2019-03-15 117
3217 카지노에서 이길 수가 없는 이유 2019-03-15 223
3216 신개념 프린터 2019-03-14 184
3215 2분 늦는 바람에 비행기 놓쳐 ‘구사일생’ 2019-03-14 47
3214 서울 지하철 스크린 도어가 생기게 된 이유 2019-03-14 132
3213 영국 · 프랑스 항공모함 vs 중국 항공모함, 전력비교! 2019-03-12 198
3212 실제로 존재하는 기이한 동물 2019-03-12 68
3211 일본기자가 위안부 할머니들을 위해 벌인 엄청난 일들 2019-03-11 240
3210 오늘자 북한의 일본 비난 2019-03-09 56
3209 북한, 미국에 수차례 2차 정상회담 취소 협박 (1) 2019-03-07 97
3208 한국인이 디자인 했다는 신박한 앰뷸런스 디자인 2019-03-06 128
3207 안중근의사 딸이 쓴 가족이야기 (1) 2019-03-06 159
3206 절에 가는길!! (1) 2019-03-03 192
3205 영국의 택시기사증 2019-03-03 138
3204 한국 음식 궁합 2019-03-03 226
3203 100살 바다거북 실제 크기 2019-03-03 65
3202 삼성의 특허 기술 2019-03-03 59
3201 삼성 비켜라?! | 화웨이 폴더블폰에 대한 해외 반응 2019-03-03 63
3200 일본이 독도보다 탐내는 '7광구'…5조弗 원유 뺏기나 2019-03-01 56
3199 베트남 못 건드리는 중국, 김정은 통과 중월국경에 이유 있다 2019-02-27 62
3198 풀장 안전요원이 꼭 필요한 이유 2019-02-27 60
 1  2  3  4  5  6  7  8  9  10    
copyright ⓒ koreabrazil.net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