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엄마김치한브네트배너.gif 바다횟집(225-60)b.gif
한·브 광장
오늘도 좋은 날
한·브 Info
배움의 즐거움
꿈과 희망 곳간
스마트 업소록
조각 모음

한·브 광장

  1. + 자유게시판(KB Square)

    이런저런..(Forum)
  2. + 브라질 뉴스(Notícias)

    브라질 News
  3. + 질문 있어요!

    대답해주세요!
  4. + 주의! 또 주의!!

    주의하세요(Atenção)
  5. + 사람을 찾습니다!!

    사람을 찾습니다!!
  6. + Brasil(Português)

    브라질(포어게시판)

최근게시글

최근댓글

자유게시판(KB Square)

02-자유게시판.jpg
이런저런..(Forum)
이전 목록 다음

석달만에 북미협상 개최 10월4~5일, 靑 “환영”

작성자 : 1心
2019.10.01 21:43 (191.***.56.***) (조회 27)
북미가 오는 4일과 5일 실무협상을 하기로 합의했다고 전격 발표해 사전에 비핵화-대북제재 완화를 위한 진전된 논의가 이뤄졌을지 주목된다. 지난 6월30일 북미 정상 회동에서 실무협상을 해나가기로 합의한 이후 3개월 여 만에 열리는 첫 실무협상이다.

1일 조선중앙통신에 따르면, 최선희 북한 외무성 제1부상은 이날 발표한 담화에서 “조미쌍방은 오는 10월 4일 예비접촉에 이어 10월 5일 실무협상을 진행하기로 합의하였다”며 “우리측 대표들은 조미실무협상에 림할 준비가 되어있다”고 밝혔다. 

최 부상은 “나는 이번 실무협상을 통해 조미관계의 긍정적발전이 가속되기를 기대한다”고 내다봤다. 

이 같은 발표에 청와대는 즉각 환영 논평을 냈다.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은 1일 저녁 서면브리핑에서 “북한과 미국이 10월 5일 실무협상을 진행하기로 합의한 것을 환영한다”며 “이번 실무협상을 통해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 및 항구적 평화구축을 위해 조기에 실질적 진전이 이루어지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북미가 실무협상 날짜를 정한 것은 의제와 합의선이 어느 정도 상호간에 교감을 이뤘을지 주목된다. 논의가 순조롭게 진행될 경우 올해 안에 4차 북미정상회담이 성사될 가능성도 있다. 반대로 지난 2월 하노이에서처럼 예상과 달리 완전히 헛다리를 짚거나 아무것도 사전에 논의되지 않은채 백지상태에서 논의할 여지도 배제할 수 없다.  

▲최선희 북한 외부성 제1부상이 기자회견하고 있다. 사진=JTBC 뉴스 영상 갈무리

▲최선희 북한 외부성 제1부상이 기자회견하고 있다. 사진=JTBC 뉴스 영상 갈무리

출처 : 미디어오늘(http://www.mediatoday.co.kr)
덧글 0 개

hb-1308a.jpg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공지 ♣ 작은 예수회 후원 켐페인 - 매 달 20헤알 후원하기 ♣ 2016-11-04 4,191
공지 ♣ 밀알 후원 켐페인 - 매 달 20헤알 후원하기 ♣ 2015-06-27 16,700
공지 ※ 한·브네트가 하려는 일은? 2014-05-22 11,848
3498 일본 지식인 자성의 목소리, 일본의 살길은 이것, 아베가 무너지고... 2019-10-16 14
3497 29년만의 평양 원정…무중계·무관중 사상초유의 ‘이상한’ 경기 (1) 2019-10-15 15
3496 한국 초대박! / 인공섬, 최첨단 도시, 카타르에 세운다? 2019-10-15 20
3495 바나나에 숨겨진 놀라운 사실 Top3 2019-10-15 18
3494 태풍 하기비스에 방사성 폐기물 유출…회수는 고작 10개 2019-10-15 13
3493 악플 시달리던 가수 설리, 자택서 숨진채 발견 (1) 2019-10-15 27
3492 NASA에서 근무하던 재일교포가 한국을 IT강국으로 만든 썰 2019-10-13 19
3491 [한인회 동정] 제 13회 세계 한인의 날 기념식 & 세계 한인회장 대회 참석 2019-10-06 176
3490 갤럭시폴드 '20만번 접기 테스트' 결과는? 2019-10-04 37
3489 [방산인사이드] 천 배 무거운 물체도 번쩍...의복형 로봇 개발 2019-10-02 45
3488 석달만에 북미협상 개최 10월4~5일, 靑 “환영” 2019-10-01 28
3487 한국어와 똑닮은 언어가 인도에?! 2019-10-01 51
3486 당신 주변에도 있나요? 꼰대.. 외신 SNS에 전 세계 누리꾼 관심 2019-09-25 224
3485 미쓰비시에만 1만 2천명 근무…강제 징용 확인됐다 2019-09-23 47
3484 류현진 홈런, 기분 나빴다... 한방에 무너진 콜로라도 투수 (1) 2019-09-23 70
3483 핑클짱"…캠핑클럽 핑클, 14년만 완전체 무대…팬들 눈물바다 2019-09-23 224
3482 세상에서 가장 부자인 반려동물 Top 5 2019-09-19 238
3481 반도체장비 美램리서치, R&D센터 한국 이전 2019-09-19 119
3480 가타카나가 한국이 발명했다고 밝혀져 크게 당황하는 일본 2019-09-17 129
3479 도난당한 70억원짜리 초호화 황금변기 (1) 2019-09-16 141
3478 한일 갈등 속 한국땅 독도 기념주화 출시…발행처는? 2019-09-14 157
3477 무궁화호 충돌 사망사고 (1) 2019-09-14 155
3476 Ponta Porã 병원에 의식불명인채 입원해 있는 [차경환]씨 가족을 찾습니다. (1) 2019-09-13 289
3475 구글어스, 22년전 美실종사건 해결…'호수에 자동차가 2019-09-13 143
3474 2019 밀알 사랑의 바자회가 10월 5일(토)에 열립니다. 2019-09-13 198
3473 [브라질 한인회] 풍성한 추석이 되시길 기도합니다. 2019-09-12 129
3472 [한국문화원]이 배포 즉시 보도하라는 기사내용(웃깁니다) (3) 2019-09-12 643
3471 믿거나 말거나~ 2019-09-11 244
3470 까마귀의 속임수 능력 2019-09-09 133
3469 현대글로비스 車화물선 美해상서 전도…韓선원 4명 구조작업 중 2019-09-09 123
3468 2020년부터 변경되는 대한민국 여권 2019-09-08 117
3467 알림 : 내일 금요일(6일) 버스 파업이 있어 자동차 순번제가 해제됩니다. 2019-09-06 140
3466 이젠 강아지도 피자 시켜 먹는다 2019-09-03 181
3465 홍콩 시위자 허리에 매달려 있던 충격적 물건 (1) 2019-09-03 133
 1  2  3  4  5  6  7  8  9  10    
copyright ⓒ koreabrazil.net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