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엄마김치한브네트배너.gif 바다횟집(225-60)b.gif
한·브 광장
오늘도 좋은 날
한·브 Info
배움의 즐거움
꿈과 희망 곳간
스마트 업소록
조각 모음

한·브 광장

  1. + 자유게시판(KB Square)

    이런저런..(Forum)
  2. + 브라질 뉴스(Notícias)

    브라질 News
  3. + 질문 있어요!

    대답해주세요!
  4. + 주의! 또 주의!!

    주의하세요(Atenção)
  5. + 사람을 찾습니다!!

    사람을 찾습니다!!
  6. + Brasil(Português)

    브라질(포어게시판)

최근게시글

최근댓글

자유게시판(KB Square)

02-자유게시판.jpg
이런저런..(Forum)
이전 목록 다음

29년만의 평양 원정…무중계·무관중 사상초유의 ‘이상한’ 경기

작성자 : 1心
2019.10.15 22:09 (201.***.37.***) (조회 124)

5만 명을 수용할 수 있는 ‘북한 축구의 성지’ 평양 김일성경기장에는 뜻밖의 정적이 흘렀다. 북한이 안방경기를 치르면 귀가 먹먹할 정도의 짝짜기 소리와 “본때를 보여라”는 팬들의 함성, 거대한 파도타기 응원이 가득한 곳이었지만 15일 한국과 북한의 2022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 2차 예선 H조 3차전에서는 텅 빈 관중석을 배경으로 선수들의 거친 숨소리와 심판의 휘슬 소리만 가득했다.


2년 전 한국 여자대표팀이 북한과의 여자축구 아시안컵 예선(1-1 무)을 위해 김일성경기장을 찾았을 때는 경기 시작 2시간 전부터 북과 장구를 든 응원단이 끊임없이 경기장에 몰려들었다. 하지만 이날 킥오프 30분전인 오후 5시 아시아축구연맹(AFC) 경기감독관이 대한축구협회에 전달한 경기장 상황은 예상 밖이었다. “경기장에 관중이 없다. 외신 기자도 보이지 않는다.”

단체 응원단 동원에 익숙한 북한이 짧은 시간에 일사분란하게 관중을 입장시킬 것이라는 예상도 있었다. 14년째 ‘원정 팀의 무덤’으로 불린 김일성경기장에서 남자 축구 무패 행진(10승 2무)을 이어온 동력인 자국 관중의 응원을 포기하기는 쉽지 않을 것이라는 전망 때문. 전날 저녁 양 팀 매니저 미팅 때만 해도 관중 4만 명이 찾을 것으로 예상됐었다. 한 대북 전문가는 “사회주의 국가 특유의 일사분란하고 고압적인 북한의 응원을 처음 본 상대 선수들은 주눅이 들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하지만 경기장에 태극기가 게양되고 애국가가 울려 퍼질 때도 관중의 모습은 보이지 않았다. 킥오프와 동시에 AFC 감독관은 “무관중으로 경기를 시작 한다”고 알려왔다.


당초 한국 응원단 및 중계·취재진의 방북이 무산된 탓에 북한 관중의 일방적 응원 속에서 진행될 것으로 전망됐다. 고액의 중계권료 문제로 국내 생중계까지 불발됐다. ‘깜깜이 경기’를 자초한 북한은 한 술 더 떠 자국 응원단까지 관람을 막는 ‘셀프 무관중 경기’까지 선택했다. 안방 팀이 징계가 아닌 사유로 무관중 경기를 하는 것은 이례적이다. 북한은 2005년 김일성경기장에서 열린 월드컵 최종예선 이란전에서 발생한 관중 소요 사태로 일본과의 경기를 제3국(태국)에서 무관중으로 치르는 징계를 받은 적이 있다.


덧글 1 개
1心
19.10.15 22:10:51
참으로 악독한 넘들이 이끄는 정부라는 것을 여실히 보여주네요.

hb-1308a.jpg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공지 ♣ 작은 예수회 후원 켐페인 - 매 달 20헤알 후원하기 ♣ 2016-11-04 4,224
공지 ♣ 밀알 후원 켐페인 - 매 달 20헤알 후원하기 ♣ 2015-06-27 16,817
공지 ※ 한·브네트가 하려는 일은? 2014-05-22 11,873
3520 우리가 알고 있는것의 뜻밖의 진실 ㅡㅡ? 2019-11-15 32
3519 [한인복지회] 한글학교 개강 (1) 2019-11-14 36
3518 (인사의 말씀) 故조남호 집사 (1) 2019-11-14 67
3517 중국서 전염성 강한 흑사병 발생…전염 차단 비상 2019-11-13 47
3516 축복받은 유전자 알아보는 법 ㅡㅡ? (1) 2019-11-06 238
3515 대한민국 외교부 [기소중지자 특별자수기간] 운영... 2019-11-05 175
3514 수지·아이린, 소주병서 사라진다…정부 주류용기에 연예인 사진 부착 금지 2019-11-05 171
3513 인류 역사상 최악의 실수들 2019-11-05 158
3512 멕시코 정치인, 아들 죽자 며느리와 결혼...논란 (1) 2019-10-31 141
3511 51세 김건모, 피아니스트 장지연과 결혼 2019-10-30 164
3510 [최용준 현 한인회장] 이번 선거에 대한 자신의 생각 피력.... (1) 2019-10-30 720
3509 아프리카 세계문화유산 2019-10-28 134
3508 [한인투데이] 선관위, 한인회장 후보 등록거부 논란에 교포원로들도 ‘발끈’ 2019-10-28 124
3507 [인포그램] 대한민국 유소년 국가대표 선수들에게 도움 요청 2019-10-25 204
3506 한국 축구대표팀, 브라질과 UAE서 11월 A매치 성사 2019-10-25 142
3505 [영화 예고편] 스타워즈 : 라이즈 오브 스카이워커 2019-10-24 170
3504 [심리테스트] 누군가 당신에게 손을 내밀어 보라 했을때.. (믿거나 말거나 ㅡㅡ?) 2019-10-24 279
3503 [서균열 교수] 우리나라의 핵 기술... 2019-10-19 124
3502 [최용준 한인회장 권한대행] 존경하는 한인사회와 언론사에 알리는 글 (5) 2019-10-18 818
3501 살벌한 분위기 속 시종 거친 경기`한국 북한전 하이라이트 공개 2019-10-18 148
3500 올해 썸머타임, 34년 만에 시행되지 않는다 2019-10-17 120
3499 아이폰11 제끼고, 갤럭시S11을 꼭 사겠다는 말이 나오는 이유 2019-10-17 117
3498 일본 지식인 자성의 목소리, 일본의 살길은 이것, 아베가 무너지고... 2019-10-16 116
3497 29년만의 평양 원정…무중계·무관중 사상초유의 ‘이상한’ 경기 (1) 2019-10-15 125
3496 한국 초대박! / 인공섬, 최첨단 도시, 카타르에 세운다? 2019-10-15 122
3495 바나나에 숨겨진 놀라운 사실 Top3 2019-10-15 124
3494 태풍 하기비스에 방사성 폐기물 유출…회수는 고작 10개 2019-10-15 124
3493 악플 시달리던 가수 설리, 자택서 숨진채 발견 (1) 2019-10-15 123
3492 NASA에서 근무하던 재일교포가 한국을 IT강국으로 만든 썰 2019-10-13 124
3491 [한인회 동정] 제 13회 세계 한인의 날 기념식 & 세계 한인회장 대회 참석 2019-10-06 220
3490 갤럭시폴드 '20만번 접기 테스트' 결과는? 2019-10-04 136
3489 [방산인사이드] 천 배 무거운 물체도 번쩍...의복형 로봇 개발 2019-10-02 119
3488 석달만에 북미협상 개최 10월4~5일, 靑 “환영” 2019-10-01 131
3487 한국어와 똑닮은 언어가 인도에?! 2019-10-01 126
 1  2  3  4  5  6  7  8  9  10    
copyright ⓒ koreabrazil.net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