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브 광장
오늘도 좋은 날
한·브 Info
배움의 즐거움
꿈과 희망 곳간
스마트 업소록
조각 모음

한·브 Info

  1. + 브라질 정보

    알고싶어요 브라질!
  2. + 브라질 한인 이민 역사

    브라질 한인 이민 역사
  3. + 생활 건강 & 뷰티

    건강하게 삽시다
  4. + 여행과 정보

    여행을 떠나요!
  5. + 팔고 사고

    팔아요 팔아 사요 사!
  6. + 부동산

    부동산
  7. + 사람과 사람(구인, 구직)

    구인·구직(Always be happy)

최근게시글

최근댓글

생활 건강 & 뷰티

10.jpg
건강하게 삽시다
이전 목록 다음

[건강] 당장 오늘부터 시작하렵니다. ㅎ...

작성자 : 미녀짱
2019.02.20 05:58 (201.***.235.***) (조회 135)

부모가.jpg
97세 박승복회장의
                     체험담...


박승복씨는 '샘표식품' 회장이다. 
올해 94세의 박승복회장은 피부가 50대 정도로 깨끗하고 평소에 피곤을
전혀 모르고 약30년간 병원에 간 일도 없고 약을 먹어본 적도 없는 건강체질이다.

지금도 주량이 소주2병+ 위스키한병+ 고량주한병 이다. 
올해 94세 (1922년생) 박승복 회장이 가장 많이 듣는말은 "녹용이나 인삼 드세요? 
무엇을 드셔서 그렇게 건강 하세요?" 라는 질문이다.

그의 답은 늘같다. "아무거나 잘 먹는다. 운동도 전혀 안한다. 
골프,등산은 커녕 산책도 시간이 없어서 못한다.

그만큼 하루가 바쁘다. 중국,일본, 등에서 온 30~40대 바이어 들과 술로 대적해도 지지않는다.
"노인이라고 얕봤다가 큰코 다쳐서 가지 하하하..." 하고 웃는다.

병원에 가본 기억이 약30년전 으로 건강에 자신이 있지만 옛날에는 그렇지 못했다. 
사업상 술자리가 많다보니 만성위염 위궤양에 시달렸다.

1980년 일본 출장때 함흥 상업학교 동기였던 일본인 친구가
"식초를 먹으면 숙취가 사라지고 피로도 없다"고 알려줬다.

믿을수 없어서 일본 서점에 가서 식초의 효능과 복용법에 대한 책들을 사서 
읽어보고 '아하' 바로 이거구나!" 했다.

귀국한 후 식초를 마시기 시작해서 현재까지 계속하고 있다.

3일을 마셨더니 변비가 없어졌다. 
나만 그런가 해서 주위 사람들도 마시게 했더니 모두 같았다.

한 달을 꾸준히 마시니 피곤한 것을 모를 정도가 됐고 석달이 지나니 
지긋지긋하게 따라다니던 만성 위염이 감쪽같이 없어졌다.

*박회장이 말하는
                 식초 먹는 법*

1회에 식초 18cc(작은 소주잔으로 1/3정도)에 냉수를 묽게 타서 
식후에 하루 3번 마신다. (54cc를 하루에 세번 나누어 마신다.)

공복에는 속이 쓰리고 소화에 지장이 있으니 식후에 복용 하시길.

냉수 대신 토마토쥬스를 타면  마시기가 쉽다.
식초는 사과식초가 좋으며, 너무진한 식초는 피하고 흑초는 
식초성분이 35% 뿐임으로 양을 늘혀 사용한다.

그리고 요즘은 청정원에서 나오는 홍초 식초도 마신다고 합니다.

박회장은 사과식초와 흑초를 즐겨 마신다. 
박회장은 식초가 피부에도 좋고 흰머리카락도 방지해 준다고 했다. 
그는 염색을 하지 않았어도 앞머리만 약간 희다.

박회장의 기사가 알려진 후에 평소 알고 지내던 60~70대 사람들을 만나면 
대하는 태도가 싹 바뀌었다.

전에는 가벼운 목례만 했었는데 이젠 깍듯이 90도로 허리를 굽혀 인사한다. 
방송과 신문을 통해서 97세 인것을 알았기 때문이다.

"회장님은 그렇게 나이가 많으셨어요? 제 또래로 알았습니다."  하고 놀랐다고  
하십니다.~

♡식초는 우리 몸을 이렇게 건강미로 변화를 준답니다.♡

 - 옮겨온 글-


최고에요.jpg




덧글 0 개



싼따까자(300-60)b.gif 세상으로.gif




hb-9691.jpg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공지 [1心 칼럼] 목 디스크? 평소 생활 습관 바꿔 극복하자! 2016-12-06 1,039
공지 허리가 아플때 통증을 완화시켜주는 운동(Terapia) 2015-11-04 2,154
공지 의과대학 교수들이 만든 의학 만화! 2014-12-05 1,781
공지 필요 할랑가 몰라서..각종 사이트 모음 2014-09-29 5,674
공지 불면과 스트레스에 우엉(고보)을 권합니다 (2011. 5월 5일) 2014-05-30 13,816
299 [생활] 교회의 교우들에게 보낼 수 있는 무료..이모티콘 (^^) (1) 2019-03-18 39
298 [생활] 식품 첨가물 간단 제거법 2019-03-08 206
297 [건강] 당장 오늘부터 시작하렵니다. ㅎ... 2019-02-20 136
296 [생활] 귀중한 생활정보... 2019-02-13 130
295 [생활] 밤 맛있게 찌는 법. 맨손으로 껍질이 벗겨지게 찌는 법 2019-02-11 212
294 [생활] 전자제품이나 가구에 먼지 못 앉게 하는 방법 2019-01-31 71
293 [생활] 아이 코에 이물질이 들어갔을때 2019-01-13 61
292 [건강] 다양한 통증을 낫게 해주는 마법 같은 수면 자세들. 2019-01-11 240
291 [생활] 생각지도 못했던 고등어 비린내 완벽 제거법 2019-01-04 138
290 [생활] 밤 껍질 5초만에 까는 법 2019-01-04 107
289 [생활] 넥타이 매는 방법 대 방출 2018-12-31 115
288 [생활] 후추 뿌릴 때 꿀팁 2018-12-31 120
287 [건강] 빈 속에 먹으면 좋은 음식과 나쁜 음식 2018-12-27 137
286 [생활] 후드티 개는 법 2018-12-26 119
285 [생활] [요리/식생활] 2018-12-22 119
284 [생활] 패딩 얼룩 제거법 2018-12-03 130
283 [건강] 5년간 밥 대신 ‘과일’만 먹은 여성, 놀라운 결과 공개 ... 2018-11-27 172
282 [생활] 욕실, 세면대를 깨끗이... 2018-11-23 146
281 [건강] [1心 칼럼] 부황 사혈 요법의 득과 해(위험성) 2018-11-20 140
280 [생활] 이것만 알아도 최소 볶음밥 장인! 맛있는 볶음밥 레시피 모음 2018-11-14 173
279 [생활] 수십개의 반찬을 만들 수 있는 멀티 소스 레시피 2018-10-12 230
278 [생활] 고추장을 활용한 양념 레시피 모음 2018-10-12 272
277 [기타] [퍼온 글] 저는 ADHD 진단 받은 성인입니다 2018-10-10 268
276 [건강] 건강에 좋은 바나나, 이런 사람들에겐 독 ㅡ.ㅡ? 2018-10-09 345
275 [생활] 잠을 자도 개운하지 않은 당신, 혹시 잠들기 전 스마트폰 보셨나요 2018-10-06 252
274 [생활] 백종원표 계란탕 레서피 2018-10-01 257
273 [건강] 인슐린이 간암 세포 성장 촉진한다 (2) 2018-09-30 353
 1  2  3  4  5  6  7  8  9  10    
copyright ⓒ koreabrazil.net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