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0807033533_1381.jpg
한·브 광장
오늘도 좋은 날
한·브 Info
배움의 즐거움
꿈과 희망 곳간
스마트 업소록
조각 모음

오늘도 좋은 날

  1. + 차 한잔의 여유

    Bom dia!
  2. + ㅎㅎ 깔깔

    ㅋㅋㅋㅋ
  3. + 추카 추카!

    congratulations..
  4. + 삶의 한가운데서

    빵같은 커피같은 이야기
  5. + 즐거운 다락방

    도란도란
  6. + 솔개의 뮤직뱅크~♬

    솔개의 뮤직 큐! ♬
  7. + 세상의 모든 영화

    빠악쭈우의 Movie Talk

최근게시글

최근댓글

삶의 한가운데서

hanv-net-20170103.jpg
빵같은 커피같은 이야기
목록 다음

사람이 살면서 어떤 경우에도 이해심을 가져야 할 우선시 되는 일은?

작성자 : 1心
2019.12.31 23:45 (177.***.68.***) (조회 135)
20191231-1.jpg
 

 오늘 화요일(31일)아침 어떤 단톡방에서 시간 약속을 11시에서 10시로 앞 당기는 일이 있었는데, 그 이유가
친구 모친상에 참석하게 되어 시간 일정을 변경한 것이었다.

물론 시간을 변경하게 되면 참석하려는 사람 일정에 차질이 생겨 참석 못할 수도 있지만 다른 때는 몰라도 
이런 경우에는 절대로 어떤 불평도 늘어놔서는 안되는 것이 기본적인 예의다.
사람이 세상을 떠나는 일은 정해진 시간과 순간이 없고 늘 불현듯 갑작스런 일로 다가오기 때문에 그 일을 당
한 가족에 대해 같이 애도하는 마음을 품어야 하는데 자신의 일정만 중요하게 생각하여 조심하지 않았다. 
그래서 이를 보는 삼자의 입장으로 씁쓸함을 감출 수가 없어 모든 이들에게 이런 경우에 실수를 하지 말라고
전하고 싶다. 


더불어 조문 예절에 대한 링크를 걸어논다. (아래 그림이나 주소를 끌릭하시면 됩니다)

 
덧글 0 개

번호
제목
작성자
등록일
조회
공지 삶의 한가운데서... 빵같은 커피같은 이야기를~~~ 2016-09-20 1,186
80 사람이 살면서 어떤 경우에도 이해심을 가져야 할 우선시 되는 일은? 2019-12-31 136
79 [브라질 청소년들의 한글 수업 열기와 이를 지원하는 총영사관에 바라는 글] (1) 2019-11-15 218
78 브라질 한인회장 선거를 앞 둔 한인사회의 바람은....? 2019-10-22 379
77 무분별한 의료행위를 자행하는 사람들을 보면서.... (4) 2019-09-29 485
76 § 내가 브라질에 생긴 [한국문화원]을 싫어하는 이유 (1) 2019-09-13 557
75 [1心칼럼] 아마존 화재와 프랑스 Macron에 대한 브라질 Bolsonaro의 인신공격 ㅡㅡ? (1) 2019-08-28 349
74 [1心 칼럼] 브라질의 아마존 삼림 화재가 큰 규모로 번진 이유 ㅡㅡ? 2019-08-26 321
73 [1心 칼럼] 브라질의 비리와 범죄조직 퇴치는 언제 이루어지려나 ㅡㅡ?? 2019-08-22 171
72 제 13회 한국 문화의 날 행사 : 둘째 날과.. 지불 Zigpay 시스템 2019-08-12 252
71 제 13회 한국 문화의 날 행사 : 첫 째날.... (4) 2019-08-10 470
70 불매운동은 모든 일본인을 적으로 만드는 것이 아님을 알자 (2) 2019-08-05 336
69 우리도 이제는 일본에 대응하는 방법을 전 세계적으로 해야 합니다~~! 2019-08-02 195
68 아버지가 유산으로 남긴 형제 한의원 상호... (2) 2019-07-06 367
67 앞으로 일본차는 절대 안산다!!!! (1) 2019-07-03 522
 1  2  3  4  5  6  
copyright ⓒ koreabrazil.net all rights reserved. contact webmaster for more information